법문 동영상 | Posted by 보리심의 승가 홍서원 보리심의 새싹 2014. 8. 25. 08:24

무아를 모르면 생사에 자유로울 수 없다

 

 

 

 

동영상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, 아래 주소를 클릭하세요.

http://youtu.be/s0o_dcdXw2A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 BlogIcon 묘덕화 2014.10.07 20:32

    무아를 모르면 생사에 자유로울수 없다
    그동안 많이 헤맸던 문제 였는데
    감사 합니다
    등산을 가다가 길을 잃었었는데
    먼저 간사람 말 듣고 갈걸~~~후회가 되더라구요
    스님께서 쉽게 설명해 주시니
    이해가 됩니다~~()()()

  2.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 BlogIcon 묘덕화 2014.10.19 08:45

    무아 인데 이몸뚱이를 끌고 다니는것은 업식 이다
    다시 윤회 하지 않을 려면 내가 누구인지를 알아야 한다
    김사합니다 ()()()

  3.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 강영각심 2015.05.20 19:58

    나라고 할 만한 실체가 없다 , 사유하여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_()()()_

    •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정봉무무 2015.05.21 06:45

     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~
      홍서원 여러도반분들을 위해서 소개인사주시면 고맙겠습니다~^^

  4.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 강영각심 2015.05.21 09:40

    네~ 스님_()()()_
    홍서원 여러 도반님들 인사드립니다 ,^^
    저는 서울 강남에 사는 57세 세자녀 엄마입니다
    이렇게 좋은 곳에서 만남을 감사드립니다 , 스님께서 법문해주신 부분들이
    날마다 더욱 콕콕 스며드는 요즘입니다, 아침햇살이 환한 아침입니다
    홍서원 스님 , 도반님들 모두 화창하고 무한히 행복한 날 되세요 ._()()()_

    •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이지혜 2015.05.21 11:26

      안녕하세요? 강영각심 보살님 반갑습니다^^저는 부산사는 39세 두아이
      엄마입니다~ 댓글을 통해 자주 뵙게되길 바래요^^ 제가 원래 존재에 관심이 많아 '영성' '깨달음'등등에관한 여기저기를 많이 기웃거렸었는데요, 늘 뜬구름 잡는 소리들 속에서 헤매다가, 이제 계율부터 하나씩..정답따라 가니 너무 좋습니다. 이제 첫계단 밟고 있는 저에게 많은 공부되도록 좋은 도반 인연 되어주세요^^ 많이 가르쳐 주세요~. 다시한번 부처님 인연으로 이렇게 인사드리게 되어 반갑고 감사드립니다^^. 오늘도 좋은 날 입니다_()_

    •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강영각심 2015.05.21 14:50

      네 ~ 감사합니다 _()()()_

  5.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 BlogIcon 보리바라봄 2017.01.16 07:49 신고

    지극한 마음으로 불법승 삼보에 귀의 합니다. _()_ 선지식 스승님께 귀의 합니다. _()_

    무지무명의 업식에 사로잡혀 온갖 청정치 못한 잘못들을 저질러 온 어리석음을 참회합니다. 다시는 나쁜짓 하지 않고 오직 부처님 일만 하겠습니다. 사람 몸 받아 사유할 수 있음을 귀하게 여기고 목숨 걸고 계를 지키며, 부처님 법을 체득하는 날까지 모든 잘못들을 참회하겠습니다.

    이 몸과 미혹을 나라 여기고 집착하는 착각에서 벗어나겠습니다. 한 생각 돌이켜 무지를 지혜로 전환시키겠습니다. 찰나찰나 변화하는 세계는 실제하는 것이 없기에 무엇도 붙잡을 수 없음을 알고, 오직 붓다 의식만을 꽃피워 내겠습니다. 태어남과 죽음이 없어 고통이 없고, 아무 문제 없이 비어있으면서도 자비로움으로 가득한 곳... 어서 그 세계로 건너가겠습니다.

    일중일체다중일, 일즉일체다즉일
    작은 물방울에대한 집착을 끊고 전체의 대자유의 바다로 뛰어들겠습니다. 바다 속 하나의 물방울은 전체 바다가 마르기 전까지는 사라지지 않는다는 말이 떠오릅니다.

    나무 불법승_()_
    나무 무량수 무량광 아미타불_()_
    항상 부처님 법 잊지 않고 찰나 찰나 스승님과 함께할 것을 발원합니다. _()_